들꽃 통신원

[한양대] 국가고시 합격 축하연 겸한 신년교례회

조진용

지난 20일 동문회관 6층 대강당에서 ‘국가고시 합격 축하연을 겸한 2006년 신년교례회’가 열렸다. 총동문회가 주최한 이 행사는 오전 12시부터 열렸으며 본교가 지난해 국가고시에서 배출한 성과를 축하하고 본교의 희망찬 한 해를 다짐하는 자리가 됐다. 행사에는 본교의 김종량 총장을 비롯한 교무위원들과 총동문회 김진열 회장을 비롯한 총동문회 관계자, 지난해 국가고시 합격자들을 비롯한 고시반 관계자 등 총 200명이 넘는 인원이 참석했다. 지난해 본교는 고시반이 운영되고 있는 사법, 행정, 기술고시, 공인회계사, 변리사시험 등 국가고시에서 총 114명의 합격자를 배출했다. 본 행사는 김 총동문회장의 개회사로 시작됐고 곧 김 총장의 신년사가 이어졌다. 김 총장은 신년사를 통해 “새해에도 본교의 미래를 위해 모두 힘을 모아 노력할 것”을 부탁했다. 이어 각 고시반을 지도한 교수와 조교들에게 감사패가 전달됐으며 고시합격자들에게는 기념품으로 학교와 총동문회에서 각각 준비한 반지와 USB 스틱메모리가 주어졌다. 이어서 기념촬영과 떡 컷팅이 이뤄졌으며 선후배 간의 화기애애한 분위기에서 축하연이 계속 진행됐다. 기술고시반의 조병완(공과대·토목공학) 지도교수는 “학교의 전폭적인 지원으로 뛰어난 성과를 낼 수 있었다”며 “오늘과 같은 행사는 합격자들을 격려하고 합격자들이 한양인이라는 자부심을 느낄 수 있게 한다”고 말했다. 다만 조 교수는 “이런 자리를 통해 결집된 한양의 힘을 학교 발전을 위해 활용할 수 있는 체계적인 시스템이 부족한 것 같다”며 아쉬움을 나타내기도 했다. 행사에 참석한 사법시험 합격자 문건식(법 96년 졸) 동문은 “학교를 떠났기 때문에 만날 기회가 없는데 이런 행사를 계기로 많은 사람들을 만날 수 있었다”며 “한양출신이라는 것, 애교심이라는 것을 한 번 더 생각할 수 있는 자리였다”고 소감을 이야기했다. 신년교례회란 새해를 맞이하면서 인사와 덕담을 나누는 자리로 본교에서는 매년 국가고시 합격자들의 합격 축하연과 함께 열리고 있다.

Tue Jan 31 2006 14:39:00 GMT+0000 (Coordinated Universal Time)

(06143) 서울시 강남구 봉은사로 322, 9층  TEL. 02-508-2168 FAX. 02-3452-2439 

COPYRIGHT 2019 ALTWELL MINCHO SCHOLARSHIP FOUND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