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학생인터뷰

가능성을 향한 뜨거운 도전

조진용

"가능성을 향한 뜨거운 도전"연세대 경영학과 2학년 한상엽 편 에필로그이번 재학생인터뷰는 우리 장학재단의 새내기 중에서 5기 카페 운영자인 한상엽군을 대상으로 하였다. 사람들이 많은 곳에서 만났지만 그의 큰 키 덕분에 한 눈에 그를 알아볼 수 있었다. 내가 알고 있던 한상엽기자는 상엽군과 같은 기수로, 장학재단 연수와 5기 모임을 통해서 그를 만났다. 그 때마다 그는 남달리 무슨 일에나 의욕적으로 나섰고, 자신의 위치에서 최선을 다하고 있었다. 아마도 그것은 그를 만날 때마다 언제나 느낄 수 있었던 그만의 넘치는 자신감과 끊이지 않는 열정 때문일 것이다. 하지만 장학재단 연수나 간헐적인 모임 외에는 그를 볼 기회가 없었고, 또 자세한 이야기를 나누기도 어려웠기 때문에 그가 어떤 사람인지, 그의 열정의 근원이 무엇인지는 알 수 없었다. 내가 알게 된 한상엽인터뷰를 하겠다고 알린 뒤 약속시간에 만난 그가 내게 처음 내민 것은 자기소개서와 최근 이력서. 그는 '가능성에 도전하는 뜨거운 여행'이라는 제목으로 쓰여진 이력서를 주면서 자신을 아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하였다. 그리고 그 안에서 발견한 한상엽이라는 사람은 내가 지금까지 알고 있던 것과는 사뭇 다른 모습이었다. 1. 도전을 두려워 하지 않는 사람그는 고등학교 때 학생부회장을 거쳐 학생회장까지 역임했다. 그에 기해서 많은 수상과 표창을 하였음은 물론 오늘에 이르기 까지 수많은 도전을 해왔다. 그는 어려워 보이는 일이 있다고 하더라도 자신에게 주어진 능력을 십분 활용하여 과감히 도전하는 것을 삶의 자세로 삼고 있다. 비록 실패한다고 하더라도 도전해보지 않고 안주하는 것을 제일 싫어하는 그이기 때문이다. 그래서 그의 좌우명은 '젊은이로서 범할 수 있는 가장 큰 죄악은 평범해지는 것이다'라고 한다. 2. 더 나은 자신의 모습을 추구하는 사람그가 지금까지 살아오면서 딱 한번 좌절을 겪은 적이 있다고 한다. 그것은 그가 재수를 하게 된 것인데 언제나 자신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하는 최고였던 그로서는 다소 어색한 경험이었다고 한다. 하지만 그는 그런 역경에서도 '겸손'을 배웠다고 할 정도로 현실의 어두운 점보다는 더 나은 자신의 모습을 추구하는 자세를 가지고 있다. 그렇기 때문에 그의 지금의 모습이 더욱 인간적인 것이 아닐까? 3. 가만히 안주하기 보다는 움직이는 것을 좋아하는 사람그가 대학교에 들어오면서 다짐한 것 중 하나가 '한 학기에 반드시 내 돈 안내고 외국 가보기'였다고 한다. 그런 그였던만큼 대학교에 입학한 이후로 지금까지 하고 있는 모든 활동을 다 헤아려보면 어림잡아도 20개 가까이 된다.이 중에서는 그가 지금까지 하고 있는 활동도 있는데 이들 모두가 평범한 열의로는 결코 할 수 없는 일들이다. 특히 그의 발상으로 진행 중인 문화창작자지원집단 '뭉크'의 네이버 스킨프로젝트 메니저는 경영자로서 자신이 거듭나기 위해 현재 가장 많이 노력하고 있는 부분이라고 한다. 4. 자신의 자리에서 최고를 추구하는 사람그가 대학교에 들어오면서 다짐한 다른 하나는 '논문으로 상받기'였다. 그래서 그가 요즘 가장 공을 들이는 일은 그가 소속해 있는 동아리 JSC에서 논문을 준비하는 일이라고 한다. 비록 잠도 많이 못자고 어려운 면이 많이 있기는 하지만, 대내적으로는 물론 그의 학교 전체를 대상으로 하는 논문 대회에 참가하여 수상할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앞으로 그를 더 알게 된다면..?인터뷰를 끝내고 느낀 것은 단 하루의 인터뷰로 그를 알기에는 너무나도 부족하다는 것이었다. 인터뷰를 마치고 그의 이력서와 자기소개서를 보면서도 그에 관해서는 아직 1할도 알지 못했다는 생각이 들었다.하지만 그의 가능성을 확신하며, 가능성에 도전하는 뜨거운 여행을 옆에서 지켜보면서 조용한 박수를 보내주는 것, 그리고 그러한 모습으로 그의 남은 인생의 장을 그려보는 것 또한 나와 우리가 해야 할 소중한 역할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었다. 재학생 l 한상엽 worldleader130@hanmail.net리포터 l 조진용 godaez5@hanmail.net

Fri Oct 21 2005 01:20:00 GMT+0000 (Coordinated Universal Time)

(06143) 서울시 강남구 봉은사로 322, 9층  TEL. 02-508-2168 FAX. 02-3452-2439 

COPYRIGHT 2019 ALTWELL MINCHO SCHOLARSHIP FOUNDATION. ALL RIGHTS RESERVED.